이순재 前매니저 갑질 폭로 논란, '60년 쌓은 명예 치명타 입나' [이슈 리포트] 

기사입력 2020.06.30 10:53 AM
이순재 前매니저 갑질 폭로 논란, '60년 쌓은 명예 치명타 입나'  [이슈 리포트] 

[TV리포트=이윤희 기자] 국민 아버지이자 최고의 배우로 꼽히는 배우 이순재가 때아닌 매니저 갑질 및 부당해고 논란에 휩싸여 그 진실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29일 SBS는 ‘8시 뉴스’를 통해 원로배우 A씨의 매니저로 일했다는 B씨의 폭로를 담아 보도했다. 

특히 해당 보도에서 B씨는 두 달 간 배우 가족들의 허드렛일까지 했으며 A씨의 아내 발언까지 담은 녹취록을 공개, 머슴 같은 처우를 받았다는 주장을 해 파문이 일었다. 

방송 직후 ‘영화, 드라마를 오가며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유명 원로배우’에 대한 대중의 비난이 쏟아졌고 결국 배우 이순재 측이 입장을 내고 나섰다. 

이순재 소속사 에스지웨이엔터테인먼트 측은 30일 공식 입장을 통해 “이순재 선생님과 관련한 SBS 보도내용은 많은 부분이 사실과 다르게 왜곡, 편파보도됐다”며 “관련해 입장문을 현재 준비중이다. 자세한 내용은 입장문을 통해 밝히겠다”고 밝혔다. 

이어 “선생님께서는 지난 60여년간 배우로 활동하시면서 누구보다 연예계 모범이 되고 배우로서도 훌륭한 길을 걸어오셨다. 당사는 이 보도가 그동안 쌓아올린 선생님의 명예를 크게 손상시켰다고 보고 엄정한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도 강경 대응을 시사했다. 

최고의 배우로 유명세를 치르고 있는 이순재가 매니저 갑질 논란으로 곤욕을 치르면서 배우 인생 최대 위기를 맞은 모양새다. 

다양한 작품을 통해 따뜻하고 자상한 캐릭터로 ‘국민 아버지’이자 ‘국민 할아버지’로 군림하고 있는 상황에서 전 매니저와의 분쟁으로 이미지에 적지 않은 타격을 입은 가운데 과연 이번 사건이 어떻게 마무리 될지 대중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순재 소속사 측 공식입장

29일 이순재 선생님과 관련한 SBS 보도내용은 많은 부분이 사실과 다르게 왜곡, 편파보도됐습니다. 관련해 입장문을 현재 준비중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입장문을 통해 밝히겠습니다.

선생님께서는 지난 60여년간 배우로 활동하시면서 누구보다 연예계 모범이 되고 배우로서도 훌륭한 길을 걸어오셨습니다. 당 사는 이 보도가 그동안 쌓아올린 선생님의 명예를 크게 손상시켰다고 보고 엄정한 법적 대응에 나서겠습니다. 

이윤희 기자 yuni@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DB_SBS '8시뉴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