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참’ 식탐 많은 남자친구와 만난다는 것... 서장훈 분노

기사입력 2020.07.01 12:31 AM
‘연참’ 식탐 많은 남자친구와 만난다는 것... 서장훈 분노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식탐 많은 남자친구와 만난다는 것. ‘연애의 참견’을 통해 공개된 충격사연에 서장훈이 분노했다.

30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에선 식탐 커플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이날 고민녀는 식탐 많은 남자친구 때문에 식사 때마다 전쟁을 치른다며 “내가 평소보다 많이 먹는 날이면 ‘너 요즘 많이 먹는 것 같아. 나한테 양보해주지’라는 메시지로 눈치를 준다”고 토로했다.

이어 증거사진이 공개된 가운데 남자친구는 공용으로 주문한 탕수육과 짜조를 개인접시에 숨기는 것으로 패널들을 놀라게 했다.

고민녀는 “초밥을 먹으러 갈 땐 내가 광어를 못 먹는 걸 알고 연어와 새우를 공략한 후에 남은 광어를 싹쓸이 한다”면서 “식사 때마다 이러다 보니 소화불량에 위염까지 생겨서 고생했다”고 토해냈다.

“어이없게도 힘든 건 나인데 남자친구가 내게 ‘너 식탐이 많은 것 같아’라면서 불만을 말하더라. 이젠 남자친구가 밥 먹는 모습만 봐도 화가 난다”는 것이 고민녀의 설명.

이에 서장훈은 “저 정도면 먹는 것만으로 저러지 않을 거다. 저렇게 식탐이 많은 사람이 음식을 적게 시키고 여자 친구의 것만 빼앗는다? 최악이다. 절대로 연애를 지속해선 안 된다”라고 조언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연애의 참견’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