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트렌드 반영" 카카오 멜론, 오디오 콘텐츠 '스테이션' 개편

기사입력 2020.07.02 12:41 PM
"新트렌드 반영" 카카오 멜론, 오디오 콘텐츠 '스테이션' 개편

[TV리포트=이윤희 기자]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의 뮤직플랫폼 멜론(Melon)이 오리지널 오디오 콘텐츠 서비스 ‘스테이션’을 개편하고 다양한 음악 이야기를 전달한다고 2일 밝혔다.

올해 5월 첫 선을 보인 스테이션은 멜론 앱 내에서 인기 아티스트가 직접 선곡한 플레이리스트를 공유하고 팬들과 소통하며 프로그램을 단독 진행하는 오리지널 콘텐츠 ‘스타DJ’에서 시작했다. 스테이션은 뮤직토크쇼, 오디오형 예능 등 다양한 포맷의 프로그램을 매주 각 장르의 대표 아티스트가 진행하며 폭넓은 음악 장르를 소개하고 테마에 따라 음악 이야기를 전달한다.

2일 오후 6시에는 다양한 분야 인물들의 일상과 이야기를 음악과 함께 만날 수 있는 ‘오늘음악’ 전미도 편이 공개된다. 전미도는 올해 상반기 화제작인 ‘슬기로운 의사생활’로 큰 사랑을 받고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를 리메이크해 음원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오랫동안 뮤지컬 배우로도 활발히 활약하며 음악과 함께 해 온 전미도가 직접 선곡한 음악과 해당 음악의 담긴 이야기가 소개될 예정이다.

앞서 공개된 락의 전설 봄여름가을겨울 편과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에서 패션디렉터로 변신한 디자이너 박승희편 역시 세대를 아우르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스테이션은 멜론 애플리케이션 홈 화면 상단 더보기 메뉴와 홈 화면 하단에서 이용할 수 있다. 케이팝, 힙합, 알앤비 등 각 장르 최정상 아티스트가 진행하는 정규 프로그램 ▲에이핑크 초롱의 DJ데뷔 프로그램 ’DOL잔치’ ▲신인 아이돌의 오디오 버라이어티 ‘이달의 루키’ ▲2020년 힙합씬이 가장 주목하는 뮤지션 이영지의 ‘금요힙합 by 힙합플레이야’ ▲정기고의 K-R&B 토크쇼 ‘Soul by SEL’과 ▲다양한 분야의 인물들의 일상과 그 속에 담긴 음악에 대한 이야기 ‘오늘음악’ 등 특별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에이핑크 박초롱, 이영지, 정기고 등 여러 장르의 대표 아티스트가 쉽고 재미있게 음악 및 아티스트, 관련 정보를 전달해 이용자의 취향을 확대하고 폭넓은 음악 감상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밖에도 멜론은 이용자의 취향에 따른 다양한 음악 감상 방법을 확장하고 감동을 더할 수 있는 자체 오리지널 콘텐츠를 꾸준히 제공하고 있다. 멜론 회원과 아티스트 및 음악 전문가들의 플레이리스트를 공개하는 멜론DJ의 ‘아티스트는 뭘 듣니’ 코너에서는 스테이션 출연 또는 화제의 아티스트들이 추천하는 음악을 플레이리스트로 즐길 수 있다.

멜론 관계자는 “스테이션을 개편하며 빠르게 변화하는 트렌드를 반영한 프로그램을 신설하고 편리한 이용을 위한 직관적인 UI를 도입했다”며 “지속적으로 이용자의 다양한 취향과 달라진 감상 환경에 맞는 양질의 콘텐츠와 기능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윤희 기자 yuni@tvreport.co.kr / 사진=카카오 멜론 스테이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