훌쩍 큰 추사랑을 보는 엄마 야노시호의 마음 “어른스럽게 느껴져”

기사입력 2020.07.05 6:52 PM
훌쩍 큰 추사랑을 보는 엄마 야노시호의 마음 “어른스럽게 느껴져”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모델 야노시호가 훌쩍 큰 딸 사랑 양을 보며 엄마의 마음을 고백했다.

야노시호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린이에서 소녀로. 문득 어른스러워 보일 때가 있어서 순간 깜짝 놀란다. #사랑 산책 데이트”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 사진엔 소녀가 된 사랑 양의 모습이 담겼다. 훌쩍 큰 사랑 양은 엄마 야노시호를 연상케 하는 모델포스로 건강한 여름소녀의 면면을 뽐냈다.

여기에 다정하게 손을 맞잡은 모녀의 그림자 사진이 더해지며 네티즌들을 웃게 했다.

한편 야노시호 가족은 하와이에서 거주 중이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야노시호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