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로부부’ 이상아 “세 번 결혼 후 이혼, 결혼에 대한 환상 없어”

기사입력 2020.07.07 6:04 PM
‘애로부부’ 이상아 “세 번 결혼 후 이혼, 결혼에 대한 환상 없어”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세 번 결혼한 여자’ 이상아가 ‘애로부부’에 출격해 산전수전 공중전을 모두 겪은 ‘화제 제조기’의 포스를 보여준다.

채널A와 SKY는 7일 “사랑과 이별에 대한 경험치에서 최고를 자랑하는 이상아가 ‘애로부부 클럽’의 일원으로 ‘사이다 토크’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3번의 결혼과 이혼을 직접 겪은 이상아는 누구보다도 ‘애로부부’의 주제에 대해 솔직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출연자로, ‘결혼하지 않은 여자’ 최화정과 ‘결혼생활 현재진행형’ 홍진경 사이에서 또 다른 축을 담당할 예정이다.

이상아는 7월 첫 방송을 앞두고 “다들 워낙 ‘입담 선수’들만 모아 놔서 나만 잘 하면 될 것 같다”고 긴장감이 감도는 소감을 밝혔다. 또 “다들 남사는 얘기가 제일 궁금하지 않나, 알고 보면 비슷한데. 이 프로그램은 ‘남사는 얘기’를 아주 정면에서 다룬다는 점이 지금까지의 토크쇼와는 완전히 성격도 다르고, 처음 있는 시도라 너무나 재미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이상아는 “결혼에 대한 환상은 애초에 없었다”며 “그래도 내 짝꿍은 내 편이 돼 줄 거라는 생각이 컸고, 나만의 가족을 만들고 싶었는데 나한텐 그게 참 어려웠다”고 자신의 진솔한 경험담도 털어놓았다.

드라마보다 더한 현실판 리얼 부부 스토리를 정면으로 다룰 재기발랄 앞담화 부부 토크쇼 ‘애로부부’는 채널A와 SKY에서 7월 내 첫 방송될 예정이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애로부부’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