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행유예 기간에 또 마약…한서희, SNS 돌연 비공개 전환 이유?

기사입력 2020.07.10 2:40 PM
집행유예 기간에 또 마약…한서희, SNS 돌연 비공개 전환 이유?

[TV리포트=이윤희 기자]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또 다시 마약류 양성 반응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대마초 혐의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가운데서 양성 반응 판정이 나온 만큼 실형이 불가피 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10일 이투데이는 한서희가 최근 항정신성약물 관리법 위반으로 사법당국으로부터 조사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지난 8일 보호관찰소로부터 실시된 소변 검사에서 마약 양성 반응 판정을 받았다는 것. 

앞서 한서희는 지난 2017년 9월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로 집행유예 4년을 선고 받은 상황이다. 당시 법원으로부터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보호관찰 120시간, 추징금 87만원을 선고받았다

한서희는 빅뱅 탑에 이어 아이콘 출신 비아이 사건에 휘말리면서 구설수에 오르기도 했다.

특히 최근 비아이, 양현석 등과의 연루된 사건으로 경찰에 출석했던 한서희는 '폭로전'이 됐던 SNS 활동을 재개해 주목을 받기도 했다.

그러나 현재 한서희의 SNS는 비공개로 전환됐다.

이윤희 기자 yuni@tvreport.co.kr / 사진=한서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