꽈뚜룹, “공혁준 눈에 띄지마” '가짜사나이' 조작 논란에 대노

기사입력 2020.07.13 5:04 PM
꽈뚜룹, “공혁준 눈에 띄지마” '가짜사나이' 조작 논란에 대노

김계란의 ‘가짜사나이’ 콘텐츠를 ‘악마의 편집’이라고 발언한 공혁준에 꽈뚜룹이 분노했다. 

지난 12일 꽈뚜룹은 자신의 실시간 방송에서 “공혁준 때문에 피지컬 갤러리가 주작 채널이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 개고생을 하고 와서 공혁준 한마디 때문에 욕을 먹으니까 기분이 나빠 방송을 켰다”고 밝혔다.

유튜버 김계란이 기획한 ‘가짜사나이’는 해군특수전전단 ‘무사트’ 훈련을 6명의 유튜버가 체험해 화제를 낳고 있는 콘텐츠다. 

같은 날 공혁준은 자신의 방송에서 ‘가짜사나이’ 출연 영상을 틀어놓고 일부 순서가 바뀐 것과 자신이 소변을 봤다는 내용을 지적하면서 ‘악마의 편집’이라고 발언했다.

공혁준의 발언으로 인해 일부 누리꾼들은 무사트 훈련 과정이 조작이었다는 의혹을 제기하기 시작했다. 

그러자 김계란은 공혁준에게 전화를 걸어 “훈련 과정의 일부 순서를 바꾼 것인데 그렇게 하면 조작 방송이 되지 않냐?”고 다그치며 “사람이 뇌가 있으면 돌고래도 이렇게는 안 하겠다”며 분노를 표했다. 

이에 꽈뚜룹은 “험하게 기합받는 장면과 훈련 순서 편집에 대해 이미 사전에 안내를 받았다”고 말하면서 “보는 사람들 편의를 위해 순서만 바꾼 것이지 카메라를 끄고 쉬는 행동은 하지 않았다”며 조작 논란에 해명했다. 

그러면서 “토하면서까지 열심히 했는데 공혁준 말 때문에 조작 의심을 받으니까 열 받는다”고 말하면서 “심지어 쉬는 시간에도 머리를 박고 있었다. 피지컬갤러리가 원본 영상 공개해라”라는 말을 남겼다. 

한편 공혁준은 13일 방송을 켜 고개를 숙이며 연신 죄송하다는 말과 함께 “이말 밖에 드릴 말씀이 없다”며 사과를 전했다. 

김유리 기자 ur4226@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 인플루언서닷컴 인기기사 더보기

골반 수술 루머에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가 공개한 엑스레이 사진

다이어트 유튜버 "일주일 내내 수박만 먹으면 과연 몇 kg가 빠질까?"

BJ 랄랄, 2번째 싱글 앨범 '랄랄송' 공개..."가사가 대체 이게 뭐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