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환, "AOA 지X에게 고소는 당했지만 오해다" 욕설 논란에 해명

기사입력 2020.07.14 4:36 PM
이환, "AOA 지X에게 고소는 당했지만 오해다" 욕설 논란에 해명

AOA 지민에게 고소를 당했던 이환이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지난 7일 이환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AOA 지X님에게 고소먹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이환은 자신의 안티팬이 만든 카카오톡 채팅방에 들어가 대화를 시도했다.

그러자 안티팬 중 한 명이 이환에게 “AOA OO은 왜 욕함?”이라고 질문을 던졌다.

지난해 이환은 AOA 지민측 변호사에게 모욕죄로 고소를 당했다. 

당시 이환은 자신의 핸드폰을 주워간 누군가가 욕설 영상을 퍼트렸다고 주장했다. 

이환은 예전과 마찬가지로 안티팬들에게 “욕은 했지만 유포하지 않았으니 오해하지 말아달라”고 말했다.

이어 “핸드폰을 압수당해 조사받은 뒤에서야 경찰이 나를 믿어 줬다”고 주장하면서 “이래도 안 믿냐? 고소가 진행이 안됐다는 건....”이라며 말을 흐렸다. 

그러자 안티팬은 “맨날 주작아니냐?”고 묻자 이환은 “민심이 좋은 분이 주작하면 재밌고 왜 저는 죽어야 하냐?”라며 동료 유튜버를 거론하면서 억울함을 호소했다. 

한편 이환은 중고나라 카페 사기, 아이폰 경품 조작, 타 BJ 욕설 및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등 숱한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이승연 기자 shandyya@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 인플루언서닷컴 인기기사 더보기

공혁준, '가짜사나이' 언급에 분노 폭발한 김계란..."뭐라고 했길래?"

'장애 있는 거 같다'는 말에 지능검사 받은 덕자..."어마어마한 IQ 지수"

“상대는 열혈팬” BJ봉준 방송서 결혼 소식 알린 여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