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박명수 "남녀관계 갈등? 둘 중 한명은 양보할 수밖에”

기사입력 2020.08.02 12:00 PM
‘라디오쇼’ 박명수 "남녀관계 갈등? 둘 중 한명은 양보할 수밖에”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박명수가 남녀관계 갈등에 대해 자신의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2일 KBS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선 박명수가 시청자들의 사연과 고민을 나누는 모습이 펼쳐졌다. 

이날 “남녀관계 문제에서 서운해서 펑펑 운적이 있느냐”는 청취자의 질문에 박명수는 “남녀문제에 저도 그런 적 있다. 운적은 없지만 답답하고 말이 통하지 않아서 ‘어휴’ 하면서 밖에 나간 적이 있다. 거꾸로 생각하면 상대방도 똑같이 저 때문에 답답해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남녀관계에 있어서 사랑으로 상대를 감싸주는 수밖에 없다. ‘그렇구나, 원래 그런 사람이구나’ ‘사랑으로 결혼했고 나보고 온 사람인데’라며 사랑으로 감싸주는 방법밖에는 없다. 그렇게 감싸주지 않는 분과의 관계는 서로가 어렵다”고 자신의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이어 “부부 둘 중에 한명은 양보할 수밖에 없다. 사랑으로 감싸세요”라고 조언했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