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아린은 어디가고?”... ‘맛남의 광장’ 유병재, 몰카에 제대로 속았다

기사입력 2020.08.06 11:05 PM
“오마이걸 아린은 어디가고?”... ‘맛남의 광장’ 유병재, 몰카에 제대로 속았다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맛남의 광장’의 새 고정 멤버로 합류한 유병재가 농벤저스의 몰래카메라에 제대로 속았다.

6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선 유병재의 몰래카메라가 공개됐다.

이날 유병재가 새 고정으로 합류한 가운데 ‘맛남의 광장’ 출연진과 스태프들은 하나 되어 몰래 카메라를 준비했다.

유병재는 ‘맛남의 광장’ 고정 합류를 모른 채 제작진과 만난 바. 제작진은 SBS PLUS에서 ‘맛나보고서’란 제목의 파일럿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라며 “성향이 맞을 것 같은 스타와 여행을 가는 포맷이다. 부산 출신 여자 아이돌과 함께하게 될 것”이라고 넌지시 거짓말을 했다.

곧장 검색에 나선 유병재는 오마이걸 아린, 에이핑크 정은지, 아이즈원 조유리 등이 부산 출신인 걸 알고 설레어했다. 그는 “지금 활동 중인 멤버일 테니 아린이 나올 것 같다”며 기대를 표했다.

그러나 유병재를 기다리고 있는 건 농벤저스. 김희철 김동준 양세형의 환대에 유병재는 쓴웃음을 지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맛남의 광장’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