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2’ 김준현, 최악의 조황으로 분량 실종 위기 “한숨”

기사입력 2020.08.06 11:20 PM
‘도시어부2’ 김준현, 최악의 조황으로 분량 실종 위기 “한숨”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개그맨 김준현이 최악의 조황으로 분량 실종 위기에 처했다.

6일 방송된 채널A ‘도시어부2’에선 이덕화 이경규 이태곤 김준현 지상렬 이수근이 출연해 태안 참돔 낚시에 도전했다.

전반전이 끝나고 김준현은 셰프로 분해 열무국수를 만들었다. 이에 제작진은 “참돔을 한 마리도 잡지 못한 사람이 점심 식사를 준비하고 있다”며 뼈 있는 일침을 날렸다.

후반전이 되면 달라질 거라는 도시어부들의 응원에 김준현은 “형님들, 내가 지금 복선을 깔고 있는 거다”라고 선포했다.

이에 이수근은 “그런 얘기라도 해야 방송 나온다”며 웃었다. 제작진 역시 “출연자들과 말도 좀 섞어라”고 주문했다. 최악의 조황으로 분량을 날린 김준현을 우려한 것.

지상렬은 한 술 더 떠 “참돔을 잡는 게 아니라 참여를 해보라”고 조언했고, 김준현은 “형님 오늘 갑상선 많이 놀린다”고 대꾸하는 것으로 큰 웃음을 자아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도시어부2’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