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삽시다’ 문숙 “김창숙, 당대 최고의 스타... 그 모습 그대로”

기사입력 2020.08.12 11:51 PM
‘같이 삽시다’ 문숙 “김창숙, 당대 최고의 스타... 그 모습 그대로”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배우 김창숙이 ‘같이 삽시다’에 떴다. 문숙은 최고의 스타를 만났다며 팬심을 전했다.

12일 방송된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선 김창숙이 게스트로 출연해 남해라이프를 만끽했다.

새 게스트의 등장에 앞서 김영란은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문숙이 “김영란이 이렇게 긴장하는 거 처음 본다”며 웃었을 정도.

박원숙은 한술 더 떠 “저렇게 난리를 치는 거보니 옛날에 호되게 혼났나보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영란은 “난 처음부터 그 언니가 어려웠다. 하루는 ‘너 요리 잘한다며? 나 지금 배고파’라고 하는데 등에 땀이 쭉 나더라”고 털어놨다.

이렇듯 김영란을 긴장케 한 호랑이 선배는 바로 김창숙. 그는 박원숙의 오랜 절친으로 힘든 시간들을 함께한 소중한 인연이었다.

김창숙은 “남해에 꼭 오고 싶었다. 박원숙은 물론 후배들도 보고 싶었다”며 출연 동기를 밝혔다.

김창숙의 등장에 김영란은 버선발로 달려 나와 그를 맞이했다. 이는 문숙도 마찬가지. 문숙은 “처음 봤을 때 김창숙은 최고의 스타였다. 그 모습과 마음이 그대로 나온다”며 벅찬 소감을 전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같이 삽시다’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