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 말 필요 없다"…BJ만만 아내 경리, BJ엉두 논란에 CCTV 공개

기사입력 2020.09.18 10:52 AM
"긴 말 필요 없다"…BJ만만 아내 경리, BJ엉두 논란에 CCTV 공개

'아프리카TV' BJ만만 아내 경리가 술먹방 당시 CCTV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17일 BJ만만 아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시끄러운 하루였죠. 저희 가게에는 곳곳에 cctv가있습니다 이한마디로 빠지에 관한 오해는 풀리리라 믿습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CCTV 캡처본을 공개한 뒤, "긴말이 필요없는일인것같습니다"라며 "꽃같이 예쁘고 어린친구라 안타깝고 걱정됩니다...기회되면 언니로써 좋은얘기나눠보고싶네요. 누구나실수는할수있잖아요"라고 덧붙였다. 

앞서 17일 BJ엉두는 "술 먹여서 다 벗게했다""라며 당시 술자리에 있던 BJ들을 언급했다. 이에 BJ케이, BJ세야 등 여러 BJ들이 입장을 표명한 바 있다. 

BJ만만 역시 영상을 켜고 "나는 유부남이고 억울하다"면서 엉두와의 카톡 내용을 공개했다. 이어 엉두가 주장한 스킨십 논란에 대해서는 "약 발라주고 어깨동무해서 숙소에 데려다준 것 밖에 없다"며 억울하다는 입장을 전했다. 

또한 "지금 가정이 파탄났다. 거의 이혼 직전이다. 내가 왜 와이프 작업장까지 가서 신입 여캠을 겁탈하냐"고 어이없다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김현서 기자 reporter@topstarnews.co.kr

저작권자 ⓒ 톱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톱스타뉴스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 톱스타뉴스 인기기사 더보기

우혜림, 원더걸스 해체 후 심경? “진짜 끝났어? 생각에 울었다”

'엉두 폭로' BJ케이, 금수저 아버지에 집은 '포항궁'…"취미로 인방 시작"

페이커(이상혁), 100만 구독자 달성…감격의 '골드버튼' 언박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