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호發 원정도박설' 강성범·권상우 '선긋기' [이슈 리포트] 

기사입력 2020.09.21 2:19 PM
'김용호發 원정도박설' 강성범·권상우 '선긋기' [이슈 리포트] 

[TV리포트=이윤희 기자] 김용호 전 기자가 이번에는 스타들의 원정도박 의혹을 제기해 파문이 예상된다. 

김용호는 지난 2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충격단독] 강성범 필리핀 원정도박 폭로'라는 제목의 영상을 통해 "최근 강성범에 대한 제보를 많이 받았다"라며 사진까지 공개했다. 

그러면서 “강성범이 필리핀 카지노에서 사회를 보는 사진 입수”라면서 “그냥 행사도 아니고 게임대회 사회다. 얼마나 VIP면 필리핀 카지노에서 자진해서 게임대회 사회를 보겠느냐"고 의혹을 제기했다. 

특히 "(강성범에 대해)별별 제보가 다 들어온다. 깜짝 놀랄 거다"라고 다음 편까지 예고해 누리꾼들의 큰 관심을 끌었다. 

이어 신정환 도박 사건까지 언급하면서 해당 도박장에 있었던 연예인들의 실명을 공개해 충격을 안겼다. 그는 지난 2005년 신정환이 서울의 한 카지노에서 검거됐을 때 권상우도 현장에 있었다고 말했다.

강성범은 유튜브를 통해 "그동안 채널을 운영하면서 여러 공격을 많이 받았고 감수해야 할 부분이라고 생각했는데, 이렇게 사실이 아닌 걸로 공격을 받으니 반박을 해야겠다"라면서 밤 10시께 유튜브 채널 이동형tv를 통해 의혹 반박에 나설 것을 예고했다. 

권상우 측 역시 ”해당 영상을 아직 접하지 못했는데, 15년 전 도박은 사실 무근“이라고 선을 그었다. 

이윤희 기자 yuni@tvreport.co.kr / 사진=강성범 유튜브 캡처_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