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다고 때렸다" BJ 유혜디, 전 남친 데이트폭력 고백

기사입력 2020.09.21 2:24 PM
"운다고 때렸다" BJ 유혜디, 전 남친 데이트폭력 고백

아프리카TV BJ 유혜디가 방송 중 과거 데이트폭력을 당한 사실을 털어놨다.

지난 19일 BJ유혜디는 아프리카TV 생방송을 진행, 술 먹방을 이어갔다. 술과 안주를 먹던 유혜디는 점점 술이 만취했고 "저 자도 되냐"는 말을 반복하며 인사불성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후 유혜디는 전 남자친구에 대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유혜디는 "두번째 남자는 성격이 쓰레기였다. 저를 때렸다. 그래서 헤어졌다"라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그는 "손버릇이 XX나쁘더라. 저를 좋다고 해놓고선"이라며 이유를 묻는 시청자들의 질문에 "그냥 때리더라"라고 말했다.

"거짓말하다 걸린 것이냐"라는 물음에 "그냥 때린 것은 아니고 제가 운다고 때렸다. 싸우면 제가 울었다. 제 울음 소리가 크다고 발로 밟더라"라고 털어놨다.  

유혜디는 "이후 약간의 공포증이 있다. 남자를 잘만나야한다 그런게 (생겼다) 사람을 만나는게 무섭다"라고 전했다.

유혜디는 특이한 목소리로 트랜스젠더(트젠) 의혹이 있기도 했으나 민증을 공개하며 논란을 잠식시킨 바 있다.

한수지 기자 reporter@topstarnews.co.kr

저작권자 ⓒ 톱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톱스타뉴스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 톱스타뉴스 인기기사 더보기

‘워크맨’ 장성규, 볼링장 아르바이트 도전 리뷰는? “시급 중요하지 않아”

"고소하러 간다"던 '아프리카TV' BJ엉두, 뜻밖의 소식 전해졌다

'폐암 4기' 개그맨 김철민, 개 구충제 복용 반년 째 "효과 없어 중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