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말의 거짓말’ 연정훈X이유리, 화기애애 비하인드 영상 공개 “시청률 15% 넘었으면”

기사입력 2020.09.21 6:30 PM
‘거짓말의 거짓말’ 연정훈X이유리, 화기애애 비하인드 영상 공개 “시청률 15% 넘었으면”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웃음이 끊이지 않는 ‘거짓말의 거짓말’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채널A ‘거짓말의 거짓말’이 뜨거운 화제성을 자랑하며 상승 가도를 달리고 있다. 지난 18일과 19일 방송된 5, 6회에서는 이유리(지은수 역)가 친딸의 새엄마가 되기 위해 연정훈(강지민 역)에게 본격적인 ‘거짓말’을 시작하며 확 달라진 분위기로 안방극장에 열풍을 일으켰다.

특히 조금씩 서로에게 다가가는 지은수(이유리 분)와 강지민(연정훈 분)의 로맨스가 설렘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뿐만 아니라 딸 강우주(고나희 분)를 향한 지은수의 애틋한 모성애가 눈물을 자아내는 가운데, 5, 6회 비하인드 메이킹 영상이 공개돼 시선을 모은다.

영상 속 이유리와 연정훈은 카메라 밖에서도 다정한 케미스트리를 발산해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은 명품 배우다운 노련한 연기력으로 합을 맞추며 아름다운 명장면을 탄생시키는가 하면 “사고 없이 무사히 촬영 행복하게 마무리(하고 싶다)”, “시청률 15% 넘었으면 좋겠다” 등 드라마에 대한 각별한 애정까지 드러내며 작품에 행복하게 임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또한 이유리와 고나희(강우주 역)는 부쩍 친해져 엄마와 딸 같은 살가운 모멘트를 보여주며 흐뭇한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함께 그네를 타며 장난을 치다가도, 추워진 날씨에 고나희의 손을 핫팩으로 감싸 주는 이유리의 모습은 지켜보는 이들의 마음마저 따뜻하게 만든다. 극중에서도 점점 가까워지는 두 사람의 거리만큼, 이들이 앞으로 어떤 모녀 케미를 보여주며 안방극장을 감동시킬지 기대가 커진다.

그런가 하면 밝은 에너지로 촬영장을 빈틈없이 채우는 권화운(김연준 역)과 임주은(은세미 역)도 등장, ‘케미스트리+비주얼 맛집’ 드라마임을 입증했다. 두 배우가 이유리, 연정훈과 함께 만들어나갈 복잡한 로맨스의 향방도 궁금해지며, 네 사람이 발휘할 시너지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거짓말의 거짓말’ 비하인드 메이킹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