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알남·딕헌터, 새로운 여행 콘텐츠 도전..."대신 가드립니다"

기사입력 2020.10.18 6:12 PM
영알남·딕헌터, 새로운 여행 콘텐츠 도전..."대신 가드립니다"

유튜브 '영알남YAN' 채널

유튜버 영알남과 딕헌터가 구독자 참여형 여행 콘텐츠를 선보인다.

영알남은 지난 17일 올린 '드릴 말씀이 있습니다. 저희가 드디어..' 영상을 통해 이같은 소식을 전했다.

그는 "코로나 블루를 맞아 채널에도 변화가 생겼다"라며 "(딕헌터와 함께) 국내에서 할 수 있는 여행 콘텐츠를 해보겠다"고 밝혔다.

이어 "예전엔 우리가 가고 싶은 곳에서 여행 영상을 찍었지만, 이번엔 여러분들이 가기 싫은 곳이나 혹은 가보고는 싶지만 못가는 곳을 저희가 대신 가드리겠다"라며 "댓글로 국내 추천 여행지를 써달라"고 당부했다.

유튜브 '영알남YAN' 채널

유튜브 '영알남YAN' 채널

유튜브 '영알남YAN' 채널

옆에서 듣고 있던 딕헌터가 "'신의주 가주세요' 하면 어떡해. (가라고 하는 곳이) 강원도 완전 산골마을일 수도 있겠다"고 하자 당황한 영알남은 "법적으로 위배되는 곳은 빼달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단순히 저희를 유배 보내겠다는 발상으로 댓글 달지 말고 진지하게 숨겨진 명소를 소개해달라"며 "그곳에 뭔가가 있어야 한다. 어디든 괜찮으니 테마와 함께 이것을 해봤으면 좋겠다고 댓글로 적어주시면 탐사대로 가보겠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기회가 된다면 가는 과정, 현장 라이브도 공개하겠다"며 준비 잘 해서 퀄리티있고 깊이있는 콘텐츠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유튜브 '영알남YAN' 채널

유튜브 '영알남YAN' 채널

영상을 본 구독자들은 다양한 장소를 소개하며 두 사람의 새로운 도전을 응원했다.

하지만 일부 누리꾼들은 영상 제목이 '저희가 드디어'라는 것을 이용해 "드디어 결혼 발표하는 거냐", "재입대 하신다니 응원하겠다", "성전환 하는 거냐" 등 장난 섞인 댓글을 달기도 했다.

조영민 기자 fkdlxms@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