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작은 소식' 공개, 17세 신인배우 오예주 '청순+카리스마'

기사입력 2020.10.20 12:45 PM
비 '작은 소식' 공개, 17세 신인배우 오예주 '청순+카리스마'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비의 ‘작은 소식’은 레인컴퍼니 첫 번째 배우 오예주였다. 

비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안녕하세요. 레인컴퍼니 첫번째 배우 오예주 님을 소개 합니다. 나이는 17살이고요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린다며 하루하루 열심히 연습하고 있습니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함께 올린 사진에는 신인 배우 오예주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 속 오예주는 청순한 소녀의 풋풋한 매력부터 카리스마 표정까지 17세 답지 않은 다채로운 매력을 드러내며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19일 비는 20일 정오에 ‘작은 소식’을 알린다고 예고, “혹시 셋째 임신 소식이 아니냐”는 기대어린 궁금증을 낳기도 했지만 이날 베일을 벗은 ‘작은 소식’은 신인배우 공개인 것으로 드러났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사진 = 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