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백’ 전 스텔라 가영X전 나인뮤지스 세라, 노출 트라우마 극복 “도전”

기사입력 2020.10.23 12:26 AM
‘미쓰백’ 전 스텔라 가영X전 나인뮤지스 세라, 노출 트라우마 극복 “도전”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전 스텔라 가영과 전 나인뮤지스 세라가 노출 트라우마를 극복하고자 나섰다.

22일 방송된 MBN ‘미쓰백’에선 화보 촬영에 나선 가영과 세라의 모습이 공개됐다.

가영은 이번 촬영을 위해 노출이 많은 스텔라 의상을 준비했다. 그는 “솔직히 내가 제일 버리고 싶은 모습이 이거니까 이 옷으로 준비한 건데 막상 입으려고 하니 과하다”며 어색하게 웃었다.

나아가 “아무래도 스텔라 활동할 때 원치 않게 입었던 의상으로 받은 상처가 너무 커서 이번 기회에 차라리 마주하면서 떨쳐버리자는 마음으로 다시 용기를 냈다”고 털어놨다.

세라 역시 나인뮤지스 활동 당시 선보였던 가터벨트를 착용한 채로 카메라 앞에 섰다.

그는 “가터벨트가 상징하는 것들과 나의 이미지가 겹쳐지는 게 싫었고 수치스러웠다. 그때의 충격을 벗어버리고 싶었다”며 심경을 전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미쓰백’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