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턱형, 정배우 공개 저격 "자기가 범죄자면서..."

기사입력 2020.10.23 12:03 PM
BJ 턱형, 정배우 공개 저격 "자기가 범죄자면서..."

유튜버 정배우, BJ 大한건아턱형

아프리카TV로 복귀한 BJ 大한건아턱형(본명 박현신)이 자신을 저격했던 정배우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6일 턱형은 유튜브 채널에 '턱형 활동 계획 QnA'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턱형은 "과거의 불공정 계약으로 여기까지 왔다. 과거는 잘못됐다"라며 향후 활동 계획에 대해 전했다.

이어 소송에 대해 이야기하던 턱형은 "이번에 내가 나락 갔을 때 영상이 많이 올라왔다. 그래서 정배우라는 친구를 알게 됐다"라며 정배우에 대해 말하기 시작했다.

유튜브 '턱형 (GOD-TUK)' 채널

유튜브 '정배우 턱형' 검색 결과

턱형은 "진짜 열심히 나 공격하더라, 눈에 불을 켜고 공격하더라. 왜냐면 조회 수가 잘 나오니까. 그거 한 번 찍으면 400~500 정도 번다"라며 당시 상황을 전했다.

또한 턱형은 정배우에 대해 "피해자, 피의자를 본인이 나눈다. 민심에 따라 바꿔가면서 공격하고, 나만 그런 게 아니라 별것도 아닌 거 가지고 다른 사람을 범죄자 취급하더라"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턱형은 로건의 '몸캠 피싱' 피해 사진을 생방송에서 공개한 정배우에 대해 "범죄자는 자기가 범죄자면서... 이번에 봤는데 그건 진짜 범죄다"라고 비난했다.

턱형의 발언에 누리꾼들은 "네가 잘못해서 욕먹었던 거다. 정배우가 턱형 저격한 건 잘한 일"이라는 쪽과 "턱형 영상 조회 수 잘 나오니까 10개 넘게 올렸었다. 아무리 잘 못했어도 선 넘었었다"라는 쪽으로 나뉘어 갑론을박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BJ 턱형은 지난 4월 기나긴 법정 투쟁 끝에서 패소하고 덕자에게 유튜브 채널을 돌려줬다.

이후 트위치TV, 유튜브에서 방송을 이어왔고 1년 만에 아프리카TV 복귀를 선언했다.

석태진 기자 stj6830@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