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로스' 고규필, 충격 정체?…1분 등장에 '소름'

기사입력 2020.10.28 11:13 AM
'카이로스' 고규필, 충격 정체?…1분 등장에 '소름'

[TV리포트=이윤희 기자]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카이로스’에서 배우 고규필이 의문의 남성으로 등장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26일 방송된 '카이로스' 2회 엔딩에서 자신이 유괴범이라고 자수하는 의문의 남성으로 고규필이 등장해 드라마에 극적 전환을 예고했다.

앞서 1회에서 김서진(신성록 분)은 유괴된 자신의 딸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지만, 유괴범의 단서를 찾지 못한 채 시간만 흘러가고 있을 때 범인으로 추정되는 남성의 전화가 걸려와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킨 상황.

범인으로 추정되는 불편한 걸음걸이와 거칠어진 얼굴의 수상한 용모로 등장한 고규필은 어떤 사연을 가진 인물인지 호기심을 유발하는 대사와 소름 끼치는 연기력으로 짧은 등장에도 큰 임팩트를 남겼다.

누리꾼들은 '드라마보다가 소름 돋은 건 간만이다', '1분 나왔는데 드라마 다 잡아먹네' 등 연기력에 대한 호평과 그의 등장으로 일어날 전개에 큰 기대를 모았다.

한편, 고규필은 tvN 예능 '바닷길 선발대'에서 성실한 사랑둥이 막내 매력으로 인기를 끌며 드라마와 예능 등 다양한 분야에서 종횡무진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윤희 기자 yuni@tvreport.co.kr / 사진=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