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오빠가…” BJ 꽃벼리가 인터넷방송을 시작하게 된 사연 

기사입력 2020.11.20 2:57 PM
”친오빠가…” BJ 꽃벼리가 인터넷방송을 시작하게 된 사연 

유튜브 '꽃벼리' 채널

BJ 꽃벼리가 인터넷방송을 시작하게 된 특별한 사연을 공개했다.  

아프리카TV에서 청순한 외모로 인기를 끌고 있는 BJ 꽃벼리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BJ가 된 이유 & 신입시절 썰’ 영상을 공개했다. 

꽃벼리는 “3년 반 전에 친오빠가 조블페이를 할 때였다. 오빠가 큰 그림을 그렸다. 내가 잘되면 조블페이도 홍보도 되고”라며 밝혔다. 

꽃벼리 친오빠가 운영하는 조블페이는 온라인, 모바일 그리고 아프리카TV 유료 아이템들을 대신 충전해주는 대리결제 업체다.  

친오빠에게 BJ를 권유 받은 뒤 먹방 BJ 방송을 보며 자신감을 얻어 별풍선 리액션까지 습득했다는 꽃벼리.   

꽃벼리는 “팬분들이 하나하나 알려줬다. 이건 열혈이고… 나는 리액션, 캠 이런 거 하나도 만질 줄 몰랐다. 사람들이 ‘(여캠)리액션’을 요구했었다”며 곤란했던 상황을 설명했다. 

아프리카TV BJ는 별풍선 개수에 따라 리액션이 정해져 있으며 자신만의 개성을 담아낸 춤이나 행동으로 팬들에게 보답하고 있다. 

유튜브 '꽃벼리' 채널

특히 여캠은 춤과 행동으로 보여주는 별풍선 리액션과 더불어 카메라에 이펙트 효과까지 더해 더욱 화려한 리액션을 선보이기도 한다.  

꽃벼리는 “즉흥으로 별풍선을 받으면서 리액션 연습했다. 제가 어색해하면 시청자가 한 번 더 별풍선을 쏴주면서 다시 해보라고 시켰다”고 설명했다. 

이어 “시작한 뒤에 아프리카TV 여캠에 대해 알게 된 거다. 다른 여캠들을 보고 현타가 제대로 왔다. “아 내가 너무 준비도 안하고 이 험난한 세계에 뛰어 들었구나” 현란한 댄스에 카메라에”라고 설명했다. 
팬들의 도움으로 성장하게 된 꽃벼리는 “지금의 꽃벼리를 만들어 주신 시청자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며 감사의 메시지를 남겼다. 

김유리 기자 ur4226@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