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토'로 18kg 감량 성공한 유튜버 조두팔...누리꾼 "제발 좀 말려줘"

기사입력 2020.12.01 1:36 PM
'먹토'로 18kg 감량 성공한 유튜버 조두팔...누리꾼 "제발 좀 말려줘"

유튜브 '조두팔' 채널

유튜버 조두팔이 다이어트를 위해 음식을 먹고 토한다고 밝혀 누리꾼들의 걱정을 사고 있다.

지난달 29일 조두팔은 유튜브 채널에 '조두팔 다이어트 방법'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 조두팔은 현재 73kg에서 55kg까지 감량한 상태라며 다이어트 방법을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20년 인생을 살면서 안 해본 다이어트가 없다는 조두팔.

"제가 하고 있는 다이어트 방법은 좋지 않은 방법"이라 운을 뗀 조두팔은 현재 음식을 먹고 토하는 다이어트를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조두팔은 "지방 흡입을 통해 57kg까지 몸무게를 줄인 뒤 1일 1식과 PT를 받았다"라고 전했다.

유튜브 '조두팔' 채널

다만 하루에 한 번만 음식을 먹다 보니 과식, 폭식으로 이어졌고 결국 그녀는 음식을 토하는 방법을 선택하게 됐다.

조두팔은 "음식을 먹고 후회돼서 헬스장에 가서 운동을 정말 많이 했다. 그러면 또 배가 고파져서 음식이 당겼고 그러다 보니 먹토까지 하게 됐다"라며 "지금도 너무 많이 먹었다 싶으면 먹토를 한다"라고 밝혔다.

그녀는 먹토가 정말 안 좋은 다이어트 방법이라 강조하면서도 43kg가 될 때까지 다이어트를 이어가겠다는 의사를 표현했다.

특히 그녀는 최근에 다이어트 한약을 주문하고 지방 분해 주사까지 맞았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제발 주변에서 말려달라", "아름다움보다 건강이 제일 우선이다", "심해지면 거식증까지 온다. 제발 다이어트 멈춰라" 등의 댓글을 남기고 있다.

최현진 기자 kikiya9@influencer.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