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태계 교란종' 배스로 쥐포 만들어 먹은 유튜버..."씨가 마르겠는데?!"

기사입력 2020.12.02 9:58 PM
'생태계 교란종' 배스로 쥐포 만들어 먹은 유튜버..."씨가 마르겠는데?!"

유튜브 '진석기시대' 채널

유튜버 진석기시대가 생태계 교란종 배스로 만든 쥐포 요리를 선보였다.

지난달 28일 진석기시대는 유튜브 채널에 '배스를 잡아서 쥐포를 만들어 봤습니다. 그런데...'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 진석기시대는 배스를 직접 잡아 요리를 만들었다.

진석기시대는 잡아온 배스의 비늘을 벗긴 뒤 살을 얇게 떠 소금과 설탕, 미원으로 밑간을 했다.

이어 그는 배스를 건조해 배스로 만든 쥐포, 이른바 배포를 만들어냈다.

유튜브 '진석기시대' 채널

배포를 직접 불에 구워 먹은 진석기시대는 "편의점에서 파는 바삭한 쥐포 같다. 흙냄새나 비린내가 전혀 없고 씹으면 씹을수록 감칠맛이 올라온다"라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옆에 있던 아내 역시 처음에는 거절했으나 이를 맛본 뒤 "편의점에서 사 온 거 같다. 진짜 맛있다"라며 감탄했다.

배포 맛에 감탄한 진석기시대는 이를 물어 불려 김치와 튀김가루를 섞은 뒤 배포 김치전을, 또 배포를 튀김가루에 묻혀 그대로 튀겨낸 배포 튀김도 만들어냈다.

진석기시대와 그의 아내는 이 역시 맛있다며 감탄했고, 특히 배포 튀김의 경우 "상품가치가 있다"라며 극찬했다.

해당 영상에 누리꾼들은 "배스로 만들어낸 최초의 성공 요리?!", "이제 배스 씨가 다 마르겠다", "생태계 교란종 먹어서 없애버리자" 등 뜨거운 반응을 보냈다.

장아람 기자 aj@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