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택트’ 조영구 “장모님에 13년 동안 거짓말... 못 먹는 곤충요리 맛있다고”

기사입력 2021.01.13 10:57 PM
‘아이콘택트’ 조영구 “장모님에 13년 동안 거짓말... 못 먹는 곤충요리 맛있다고”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방송인 조영구가 장모님에게 13년 동안 거짓말을 했다며 감춰온 사연을 공개했다.

13일 방송된 채널A ‘아이콘택트’에선 조영구와 장모님의 눈맞춤이 공개됐다.

이날 조영구는 장모님을 앞에 두고 13년간 거짓말을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내가 오늘 이야기 하려고 하는 것은 어머니를 사랑하기 때문이다”라고 뜸을 들이다 “어머님이 내게 곤충요리를 해주시지 않았나?”라며 조심스레 운을 뗐다.

이에 장모님은 “이 대목에서 왜 곤충요리가 나오나?”라며 웃음을 터뜨렸고, 그제야 조영구는 “어머님이 내게 해준 곤충요리가 정말 먹기 싫었다”라고 솔직하게 토해냈다.

“항상 행복한 모습으로 먹지 않았나?”란 물음엔 “그게 다 거짓말이다. 곤충요리가 맛있어서 먹은 게 아니다. 어머님이 해주니까 먹은 거다”라고 이실직고했다.

나아가 “전에 피자 위에 매미를 통째로 올려주지 않았나. 매미를 툭 무는데 뭔가 튀어나오는 것 같은 느낌이 들더라. 바로 뱉어버리고 싶었는데 어머님이 실망하실까봐 그러지 못했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조영구의 장모님은 “곤충요리 먹을 때마다 행복해하던 표정을 잊을 수가 없다. 난 자네를 지원군으로 생각하고 있었다. 충격이다”라면서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아이콘택트’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