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행어사’ 김명수X이이경, 비밀연회 잠입 위해 여장 “폭소”

기사입력 2021.01.18 10:44 PM
‘암행어사’ 김명수X이이경, 비밀연회 잠입 위해 여장 “폭소”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김명수와 이이경이 인간경매와 살인을 막고자 여장을 감행했다.

18일 방송된 KBS 2TV ‘암행어사-조선비밀수사단’에선 성이겸(김명수 분)과 박춘삼(이이경 분) 그리고 홍다인(권나라 분)의 비밀연회 잠입기가 그려졌다.

이날 성이겸과 박춘삼은 연회장에 잠입하고자 여장을 감행했다. 고운 비단 한복을 차려 입은 서로를 보며 성이겸도 박춘삼도 웃음을 터뜨렸지만 이도 잠시. 성이겸은 곧 “정말 못 봐주겠구나”라며 짙은 한숨을 토해냈다.

뒤이어 등장한 홍다인 역시 성이겸과 박춘삼의 자태에 웃음을 터뜨린 매한가지. “꼭 이렇게까지 해야 하는 거냐?”란 성이겸의 투정엔 “이래야 여자들을 해한 범인을 찾지 않겠습니까? 조금만 참으십시오”라고 타일렀다.

한편 연회장에서 자행되고 있었던 건 바로 인간 경매다. 이날 인간경매에 매물로 올라온 인물이 강순애(조수민 분)이란 사실이 밝혀진 가운데 이에 경악하는 성이겸의 모습이 극 말미를 수놓으며 파란을 예고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암행어사’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