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 강성연 "김완선은 나의 특별한 ★…견제대상은 슬리퍼(?)"

기사입력 2021.01.23 6:27 PM
'불후' 강성연 "김완선은 나의 특별한 ★…견제대상은 슬리퍼(?)"

[TV리포트=김은정 기자] 강성연이 김완선에 열렬한 팬심을 드러냈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은 '친구 특집'으로 진행됐다.

이날 배우 강성연은 가수 김완선을 향한 찐 팬심을 드러냈다. 김완선에 대해 "책받침 속 주인공이었다. 제가 내성적이라 고개 숙이고 다니던 아이였다. '가요톱10' 혜성같이 등장한 언니를 보고 눈을 뗄 수 없었다"고 회상했다.

당시 김완선의 헤어스타일과 의상까지 기억한 강성연은 "내 안에 있던 들끓는 자아가 나와서 춤을 추는 듯했다. 나는 내성적 아이가 아니었던 것"이라면서 남다른 애정을 보였다.

이후 패션스타일에도 영향을 받아 집에 있던 바지 및 청재킷을 찢었다는 그는 "김완선 언니는 특별한 나의 별"이라고 표현했다. 이어 강성연은 "오늘 무대가 2021년 모든 운을 여기에 쓴 거"라면서 뜨거운 팬심을 불태웠다.

바로 옆에서 드러내는 강성연의 열렬한 팬심에 김완선은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다"면서 당황하면서도 미소를 지었다.

김완선X강성연 팀은 "견제대상이 없다"고 자신했다. 특히 강성연은 "김완선이 있으니까"라며 '언니 부심'을 드러냈다.

MC김신영이 "굳이 라이벌을 만든다면 누구냐?"고 묻자 강성연은 "슬리퍼"라고 답해 슬리피를 굴욕적으로 만들었다. 강성연은 미안함에 벌떡 일어나 어쩔 줄 몰라했고 그의 절친 딘딘은 옆에서 폭소했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방송화면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