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감동란, 전복죽집 논란에 "영상 속 사장 없어…망하길 바라지 않는다"

기사입력 2021.01.23 8:52 PM
BJ 감동란, 전복죽집 논란에 "영상 속 사장 없어…망하길 바라지 않는다"

부산 해운대의 한 식당에서 성희롱 뒷담화 피해를 당해 논란이 된 BJ감동란이 해당 식당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22일 BJ 감동란은 아프리카TV를 통해 "전복죽집 사건의 주인공 감동란"이라고 운을 뗐다.

감동란은 "우선 제가 겪은 상황에 대해 공감해주고 같이 공분해주신 분들께 감사하다"면서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라고 말했다.

그는 본점 사장이 게재한 사과문을 언급하며 "저는 그 식당이 이번 사건으로 인해 폐업을 한다거나 어려워지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라며 대인배 면모를 보였다.

또 "악플을 통한 2차 가해자 분들 외에는 전복죽집 사장님과 일하는 아주머니들에게 그 어떤 법적조치도 취하지 않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감동란은 영상 속 등장하는 아주머니들이 사장님이 아니라고 밝히며 남자 사장님은 따로 있다고도 전했다.

자신의 의상을 문제삼은 악플러들에게도 일침을 가했다. 그는 "걔네들이 까는 건 내 의상이 아니라 몸매다. 내가 (가슴) A컵에 엉덩이가 납작했으면 이 옷이 그렇게 야해 보이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해당 식당 위치가 해운대 바닷가 바로 앞이라며 "여름에는 수영복만 입고 수건만 걸치고도 오는 곳"이라고 덧붙였다.

한수지 기자 reporter@topstarnews.co.kr

저작권자 ⓒ 톱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톱스타뉴스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 톱스타뉴스 인기기사 

최고기, 유깻잎 이혼 사유 언급…"솔직하지 못할 바에 방송 안 해"

“중요한 건 김태호PD 생각”…박명수·하하, ‘무한도전’ 언급

먹방 유튜버 햄지, 중국 웨이보 실검 1위 등극한 사연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