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 유튜버 말왕의 원맨쇼 브이로그 화제 "고성방가는 기본"

기사입력 2021.02.23 6:27 PM
운동 유튜버 말왕의 원맨쇼 브이로그 화제 "고성방가는 기본"

유튜브 '말왕TV' 채널

운동 유튜버 말왕의 솔직한 모습이 담근 브이로그가 화제다. 

23일 유튜브 ‘말왕’ 채널에는 ‘이거 좀 봐달라고 애원하는 남자’ 영상이 게재됐다.

집합금지로 인해 헬스장에 가지 못한 말왕은 자신의 일상생활을 담은 브이로그를 여러 편 공개해왔다.

유튜브 '말왕TV' 채널

말왕의 아침 점호는 항상 상의를 탈의하고 밖으로 나가 건너집에 살고 있는 진돗개에게 말을 거는 것부터 시작된다.

이때 말왕은 헛소리에 가까운 이야기들을 진돗개에게 사람처럼 대화하고 진돗개는 이런 말왕을 보며 사납게 짖는 것이 포인트다. 

유튜브 '말왕TV' 채널

그리고 아침 식사를 만드는 말왕은 이때 자신의 말에 리듬을 타며 노래를 부르거나 랩을 선보이지만 거의 고성방가에 가까운 수준의 소리를 낸다.

구독자들은 말왕의 이런 모습들이 꾸며낸 것이 아닌 평소 모습일 것 같다는 의견이 대다수다. 

벌크업 기간이라 살을 찌우기 위해 자신만의 레시피로 식사를 만들어 먹는 모습도 볼 재미를 더했다.

유튜브 '말왕TV' 채널

이번엔 곤드레밥을 직접 만들어 아침 끼니를 때웠다. 이때도 박현빈의 ‘곤드레 만드레’를 연신 불러대며 흥이 난 모습을 보였다.

연애에 대한 팁도 전했다. 말왕은 “여성들 마인드는 처음 만난 남자와 두번째 좀 아는 남자, 세번째 친해진 남자”, “호감가는 남자, 많이 호감가는 남자, 남자친구(순서다) 남자들은 이 과정을 무시한다니까? 100번 찍어야 해 이렇게”라며 실제 연애팁을 몸으로 표현하기 시작했다.

유튜브 '말왕TV' 채널

말왕은 “나”, “너”, “좋아”, “해”, “너”, “같이”, “영화”, “볼래?”라는 말과 동시에 풀파워로 도끼질 스윙을 빠르게 하며 리듬감 있는 말투를 구사했다.

영상 끝에는 페도라 모자와 방향제를 손에 쥐고 우스꽝스러운 차림으로 노래를 불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영상을 본 사람들은 “아니 저 강아지도 매번 보면 익숙해져서 안짖을법도 한데 계속 짖네ㅋㅋㅋㅋㅋ”, “처음에 벌크업 브이로그라면서 시작해놓고 그냥 미친놈임ㄲㅋㅋㄱ”, “전에 어쩌다 여친이랑 같이 보게 됐는데 '뭐야 왜 소리 지르는거야?' '이상한 사람같아' 이래 ㅋㅋㅋㅋ”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김유리 기자 ur4226@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