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울함 호소했던 정바비, 또 다시 불법촬영 피소

기사입력 2021.02.24 9:27 AM
억울함 호소했던 정바비, 또 다시 불법촬영 피소

[TV리포트=이윤희 기자] 가을방학 멤버 정바비가 또 다시 불법촬영 의혹에 휩싸였다.

24일 서울 마포경찰서는 성폭력범죄처벌법 위반과 폭행 치상 혐의로 정바비를 입건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정바비는 여성의 신체를 동의 없이 촬영하고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지난달 고소장이 접수돼 수사에 착수했다.

앞서 정바비는 전 연인의 동의 없이 신체를 촬영하고 성폭행한 혐의로 지난해 5월 고발 당했다. 그러나 검찰은 증거가 충분하지 않다며 불기소했다.

정바비는 “지난 몇 달간 형언할 수 없을 정도로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냈다”면서 “그 동안 수사에 최대한 성실히 임해 억울함을 차분히 설명했다. 수사기관에서는 당시 카톡 등 여러 자료를 확보해 검토했고, 그 결과 제가 처음부터 주장해 온 대로 고발 사실 전부에 대해 혐의가 없다고 결론 내렸다”고 심경을 전한 바 있다.

이윤희 기자 yuni@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