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진화와 결별? 아무 말도 안하고 싶다” 심경

기사입력 2021.02.24 7:58 PM
함소원 “진화와 결별? 아무 말도 안하고 싶다” 심경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방송인 함소원 진화 부부가 결별설에 휩싸인 가운데 함소원이 직접 심경을 고백했다.

24일 한 매체는 측근의 말을 인용해 함소원과 진화가 최근 관계악화로 결별을 택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함소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아무 말도 안하고 싶다”란 글을 남기는 것으로 심경을 전했다.

부부의 결별설과 함께 불거진 ‘아내의 맛’ 하차설에 대해 TV조선 측은 “들은 바 없다”고 짧게 일축했다.

한편 함소원과 진화는 지난 2018년 18살의 나이차를 딛고 부부의 연을 맺었다. 슬하엔 외동딸 혜정 양을 두고 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함소원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