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박명수 “아내에게 프러포즈 못해 평생 후회”

기사입력 2021.02.28 11:33 AM
‘라디오쇼’ 박명수 “아내에게 프러포즈 못해 평생 후회”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개그맨 박명수가 아내에게 프러포즈를 못해서 원망을 듣는다고 털어놓으며 프러포즈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28일 KBS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선 청취자들의 사연을 소개하는 코너로 꾸며졌다. 이날 라디오 진행력에 대한 청취자의 칭찬에 박명수는 “라디오 할수 있다는 게 행운이다. 라디오하면서 애청자들도 만날 수 있고 방송 잘할 수 있게 연습도 할 수 있다. 이렇게 좋은 기회가 없다. 후배들에게도 라디오라는 매체를 사랑하고 많이 참여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라디오 사랑을 드러냈다. 

또한 남자친구의 부모님께 인사드리러 가는데 아직 프러포즈 못받았다는 청취자의 사연이 소개됐다. 이에 박명수는 “저도 아내에게 프러포즈를 못해서 평생 한이 된다. 그래서 저도 원망을 듣고 있는데 실반지를 사서라도 꼭 프러포즈를 하길 바란다”며 프러포즈를 안해서 두고두고 후회중인 자신의 경험담을 고백해 눈길을 모았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사진 = 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