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혁, 'SCENE26' 컴백 "26세 나이 체감 안 돼…마음은 항상 18살" [V라이브]

기사입력 2021.04.05 8:00 PM
이진혁, 'SCENE26' 컴백  "26세 나이 체감 안 돼…마음은 항상 18살" [V라이브]

[TV리포트=김은정 기자] 이진혁이 26살 나이에 대해 이야기했다.

가수 이진혁이 5일 오후 V라이브를 통해 'SCENE26' 컴백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이진혁은 오늘(5일) MINI ALBUM 'SCENE26'로 컴백했다. 내면과 외면 모두 한층 성숙해진 스물여섯 이진혁의 모습을 담은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5K'는 사랑에 빠진 감정을 그만의 감성으로 표현해 주목을 받았다.

이날 이진혁은 뮤지컬 형식의 스토리 텔링으로 타이틀곡 및 수록곡을 앨범 곡들을 소개했다. 그는 노래 가사 속 이야기를 연기적 형식으로 표현하며 색다른 무대를 선사해 눈길을 끌었다. 

10개월 만의 컴백에 대해 이진혁은 "떨리고 설렌다. 팬분들께 새로운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했다. 벌써 많은 사랑 받고 있는 것 같아서 만족스럽다"고 밝혔다.

팬들을 기쁘게 한 새로운 뮤지컬 무대 구성의 쇼케이스에 대해서는 "욕심쟁이라 조금 더 잘하려고 했다. 준비하느라 폐를 끼친 것 같지만 잘 나온 것 같아서 기분 좋다"고 전했다.

이진혁은 아이디어 등은 회사의 도움을 받았다고 이야기하며 "제가 뭐든 도전하고 고민하는 편이다. '최초' 이런 타이틀 좋아한다"면서 "새로운 형식의 쇼케이스를 시도해봤다. 수록곡과 대사를 섞어서 하면 어떨까 했는데 잘 나온 것 같다"고 만족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앨범명 'SCENE26'에 대해 그는 "올해 26살이다. 제 인생을 한 편의 영화라고 한다면 지금 '26번째 신'을 찍고 있다고 생각했다. 현재 모습을 노래로 표현해봤다"고 설명했다.

어느 덧 7년차 가수가 된 이진혁. 26세 나이에 대해 그는 "시간이란 게 참 빠르다. 어느새 26살이 되었는데 체감을 못 하겠다. 확 와닿지는 않지만 늘 열심히 살고 있다. 23살 때부터 생각했던 건 '생각이 젊어야 한다는 거다. 늘 자신을 18~19세라고 생각한다. 마음은 고등학생에 머물러 있어야 하는 것 같다"고 전했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V라이브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