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오연서 “20년 전 걸그룹 LUV로 활동... 일 없을 땐 집순이”

기사입력 2021.05.11 11:09 PM
‘온앤오프’ 오연서 “20년 전 걸그룹 LUV로 활동... 일 없을 땐 집순이”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배우 오연서가 걸그룹 LUV 시절을 짧게 회상했다. 오연서는 스스로를 집순이라 칭하곤 애니메이션 마니아의 면면을 뽐냈다.

11일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선 오연서의 오프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오연서는 MC 엄정화의 팬을 자처하며 “지금 떨린다”고 소감을 고백했다. 이에 엄정화는 “가수 활동을 했었나?”라고 물었고, 오연서는 “20년 전에 잠깐 했었다”고 수줍게 답했다.

오연서는 지난 2002년 3인조 걸그룹 LUV로 활동한 바 있다.

이날 오연서는 스스로를 ‘집순이’라 칭하며 “집에 있는 걸 좋아한다”고 밝혔다. 그 말대로 오프일상 속 오연서는 집순이 그 자체.

애니메이션 마니아라는 오연서는 ‘브레드 이발소’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오연서는 “오프모드일 땐 비현실이 좋다. 동화 같은 만화들이 내게 위로가 된다”며 애니메이션을 선호하는 이유를 밝혔다.

이어 “어릴 때부터 이것저것 배워보기도 했는데 지금까지 꾸준히 좋아하는 건 만화가 유일하다”고 덧붙였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온앤오프’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