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신제한' 조우진 "지창욱은 심장을 관통하는 히든카드" [V라이브 종합]

기사입력 2021.06.10 7:01 PM
'발신제한' 조우진 "지창욱은 심장을 관통하는 히든카드" [V라이브 종합]

[TV리포트=김은정 기자] '발신제한' 팀이 훈훈한 팀워크를 드러냈다.

10일 오후 V라이브에서는 영화 '발신제한'(감독 김창주)의 무비토크 라이브가 진행됐다. 영화의 주역 조우진, 이재인과 몰래 온 손님 지창욱이 함께 했고, 진행은 박경림이 맡았다. 

'발신제한'은 부산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짜릿한 카체이싱을 담은 도심 추격 스릴러다. 은행센터장 성규(조우진 분)가 아이들을 등교시키던 출근길 아침, '차에서 내리는 순간 폭탄이 터진다'는 의문의 발신자(지창욱 분)의 전화를 받으면서 위기에 빠지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날 지창욱은 몰래 온 손님으로 라이브 중간에 등장했다. "음성이 매력적"이라는 박경림의 극찬에 그는 "감사합니다"라고 인사했다.

'특별 출연 계기'를 묻자 지창욱은 "제작사 대표님과 친분이 있었다. 카메오 제안을 해주셨는데 우진 선배가 한다고 해서 재미있겠다 생각해서 합류하게 됐다"면서 "옆에서 보니까 고생을 많이 하시더라. 제가 너무 편하게 있는 미안할 정도였다. 마음 속으로 항상 응원하면서 촬영했다"고 밝혔다.

이에 조우진은 "지창욱 씨의 존재가 든든했다. 흔쾌히 출연 결정해줘서 기뻤다. 지창욱, 이재인 두 사람의 캐스팅 소식을 듣고 천군만마를 얻은 기분이었다"고 말했다. 무비토크를 진행하며 아빠 역인 조우진과 편안한 모습을 보이던 이재인은 옆의 지창욱을 제대로 바라보지 못하며 "오랜만에 보니까 부끄럽다"면서 웃었다.

미션 결과 1미션, 3미션 그리고 정우진, 이재인의 스크릿 미션 성공으로 지창욱이 벌칙을 받게 됐다. 고양이 귀 머리띠와 2D 선글라스를 착용하고도 빛나는 미모를 뽐낸 지창욱은 '발신제한' 4행시로 "발신제한이 드디어 개봉을 하게 되었다, 신나죠 여러분?, 제가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정말 재미있는 영화가 기다리고 있다, 한 번만 보러오세요 재미있을 겁니다"라고 말하는 센스를 발휘했다.

라이브를 종료하며 조우진은 "오늘 함께 해주셔서 행복했다. 저희가 열심히 촬영한 '발신제한' 혼을 담아서 작업했다. 원래 히든카드는 뒤에서 꺼내지만, 저희의 히든카드인 지창욱 씨는 앞에서 심장을 뚫고 관통하는 느낌일 것"이라며 "신나는 영화 관람 기회 놓치지 말아주시고,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재인은 "저희 영화 너무 좋은 분들과 열심히 촬영했다. 현장에서 느낀 에너지와 노력, 배우들이 표현하는 긴장감을 잘 전달해드리고 싶다. 영화 꼭 보러 와주세요"라고 인사했다. 마지막으로 지창욱은 "올 여름 시원한 영화다. 영화 꼭 봐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조우진, 이재인 그리고 지창욱의 열연이 기대되는 영화 '발신제한'은 오는 23일 개봉한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V라이브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