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8kg 감량' 다이어트 성공 꿀팁은?

기사입력 2021.07.20 2:48 PM
홍현희, '8kg 감량' 다이어트 성공 꿀팁은?

[TV리포트=노민택 기자] 개그우먼 홍현희가 다이어트 꿀팁을 공개했다.

19일 홍현희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혀니의 다이어트 TIP 대공개!'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이날 홍현희는 "집에서 제이쓴의 옷을 입고 있었는데 레깅스를 좀 입고 있어야 내 몸을 긴장시켜주는 것 같다. TV 속에 비춰지는 내 모습을 순간적으로 보면서 자극을 받는 거다"라고 전했다.

홍현희는 수영복을 가져오며 "원래 2XL, XL 래쉬가드 남자 수영복만 보다가 드디어 여성 쇼핑몰에서 수영복을 샀다. 결혼하고 나서 청므으로 여성 쇼핑몰에서 수영복 산 게 처음이다"라며 "건강해져야겠다는 마음이 들기 때문에 최초로 입고 나오겠다"라고 말했다.

홍현희는 여성 수영복을 입어 전과는 다르게 늘씬한 몸매를 자랑했다. 그러면서 다이어트에 대한 궁금증과 다양한 팁들을 공개했다.

그는 "내 입맛이 한식에 최적화되어있다 보니까 원푸드 다이어트보다 여러가지 골고루 먹었었다. 한식을 먹는 대신 양념을 덜 자극적이게 먹자 해서 소금, 간장, 된장을 저염식이나 어린이용으로 바꿨다"라고 밝혔다.

이어 "제일 중요한 건 스트레스를 안 받아야 한다. 다이어트에 대한 스트레스인지 일에 관한 스트레스인지 내 인생이 평온해야 다이어트를 할 수 있다. 다이어트를 하면서 스트레스 받는 일이 두 번 있었는데 그 다음날 설렁탕을 원래 먹던 습관대로 먹고 막창 먹고 그랬다. 만약 스트레스 받을 일을 앞두고 있다고 하면 다이어트를 미뤄라"라고 말했다. 

또한 "잠이 진짜 중요하다. 내가 실험을 해봤는데 매일 똑같은 시간과 장소에서 공복 몸무게를 재봤는데 더 졸려서 2시간 자고 재봤더니 500~600g이 더 빠졌다. 12시에 잘 때랑 새벽 2시에 잘 때랑 그 다음날 몸무게가 또 달라져 있는 걸 느꼈다. 다이어트할 때만큼은 규칙적인 생활을 들여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이외에도 "무작정 운동한다고 해서 헬스 등록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나는 혼자 30분, 1시간씩 걷는 운동을 했는데 한 달 반~두 달정도 지났다. 지구력이 생겨서 1시간도 걷게 되고 2시간도 걷는다. 이 정도 해보면 알아서 어련히 근력 운동을 할까 생각이 든다"라고 전했다.

또 "일주일에 한 번씩은 순환 마사지를 받았다. 몸의 순환이 돼야 여자들은 다이어트가 된다라는 나의 생각이다"라고 설명했다.

홍현희는 집에 있는 각종 헬스 도구들로 홈트레이닝을 선보였다. 먼저 짐볼을 벽에 대고 등으로 스쿼트를 하거나 바깥 경치를 바라보며 자전거를 탔다. 또 밴드 운동으로 등 근육을 활성화했다.

끝으로 그는 "다이어트를 할 때 쌈을 활용 많이 했다. 먹던 대로 하면 살이 안 빠지니 나머지 포만감을 쌈으로 해결했다"라며 먹방을 선보였다.

노민택 기자 shalsxor96@tvreport.co.kr / 사진= 홍현희 유튜브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