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양승원 “‘빈센조’ 후 작품 섭외 계속...전여빈 인간미 넘쳐”

기사입력 2021.07.24 2:59 PM
‘컬투쇼’ 양승원 “‘빈센조’ 후 작품 섭외 계속...전여빈 인간미 넘쳐”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개그맨 양승원이 드라마 ‘빈센조’에 출연한 비화를 공개했다. 

24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선 컬투 PPL대사관 코너로 진행된 가운데 성우 김보민과 개그맨 양승원이 출연했다. 

드라마 ‘빈센조’에 출연한 바 있는 양승원은 “계속해서 작품 섭외가 들어오고 있다”며 연기자로 활동 역시 예고했다. 

또한 ‘빈센조’ 촬영 비화도 공개했다. 극중 변호사 중에 한 명으로 출연한 양승원은 “분장실에서 대화하고 놀 때가 있는데 성대모사 같은 것도 많이 보여드렸다”고 말했다. 이어 ‘빈센조’의 주연인 송중기와의 만남 역시 언급했다. 양승원은 “밥을 먹고 있는데 송중기 씨가 ‘선배님 유튜브 많이 봤습니다’그러셔서 깜짝 놀랐다. 알고 보니 저보다 나이가 세 살이 더 많으시더라”며 송중기와 인증샷도 찍었다고 밝혔다. 

'빈센조'의 여주인공 전여빈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김태균과 김보민은 전여빈의 팬이라며 전여빈의 실제 모습에 대해 궁금해 했고 양승원은 “너무 인간미가 넘치고 예쁘시다. 동갑이라서 많이 친해졌다”고 전여빈의 매력을 언급했다. 

이날 방송에선 양승원과 김보민이 ‘빈센조’ 성대모사에 도전하며 흥미를 더했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사진 = ‘두시 탈출 컬투쇼’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