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캠으로 데뷔한 동창이 폭로한 BJ 남순의 학창시절 "여자랑 싸우는..."

기사입력 2021.08.13 9:36 PM
여캠으로 데뷔한 동창이 폭로한 BJ 남순의 학창시절 "여자랑 싸우는..."

유튜브 '남순 NS' 채널

BJ 남순이 여캠으로 데뷔한 동창 때문에 자신의 과거가 드러났다. 

지난 12일 유튜브 ‘남순 NS’ 채널에는 ‘BJ 데뷔하고 과거 세탁? 전부 말씀드리겠습니다’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남순은 실시간 방송을 진행하던 중 한 시청자가 “형 초딩 동창 BJ 시작했더라”는 채팅을 쳤다.

남순과 동창이라고 밝힌 BJ 하쁘 방송에 찾아간 BJ 남순은 “너 누구지? 나랑 동창이야? 나 박현우다”며 말을 걸었다.

그러자 하쁘는 “나를 기억해? 나는 기억을 한다”고 말했다.

도무지 자신의 기억에 없는 동창이 앨범을 공개할까 조바심이 난 남순은 “너도 손해볼 게 많을 것 같다. 얼굴에 돈을 꽤 들인 것 같다”며 날을 세웠다.

하지만 하쁘의 실명 ‘하지은’을 듣자마자 동창을 기억한 남순은 “얼굴 못 알아보겠다”고 하자 하쁘도 “나도 너 못 알아봤다”며 열을 냈다.

그러면서 하쁘는 “싸움 이런 것도 (싸움 잘하는 친구를)약간 따라다니는 느낌이었다. 넌 여자랑도 싸울 수 있는 애였다. 똑같이 갚아주는(애였다)”, “까불거리고 싸가지없었다”며 거침없이 남순의 초등학생 시절을 언급했다. 

어색한 동창회를 마친 남순은 “따까리를 놀리지 마라. 그런 건 좋지 않은 거다. 학창시절을 놀리면 안된다”고 팬들에게 얘기하며 영상을 마무리했다. 

이승연 기자 shandyya@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