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포맨’ 이경실 “재혼으로 결혼식만 두 번... 이영자가 뭐라 해”

기사입력 2021.10.12 11:58 PM
‘돌싱포맨’ 이경실 “재혼으로 결혼식만 두 번... 이영자가 뭐라 해”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개그우먼 이경실이 재혼 결혼식에 얽힌 비화를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선 조혜련 이경실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들이 공통점은 재혼 후 새 가정을 꾸렸다는 것. 이에 돌싱맨들은 “재혼 결혼식도 하나? 한다면 크게 해도 되나?”라며 질문을 쏟아냈고, 이경실은 “난 결혼식을 좀 크게 한 편”이라고 답했다. “일부러 크게 하려는 건 아니고 초대를 하다 보니 커졌다”는 것이 이경실의 설명.

이경실은 또 “결혼식에 두 번 온 하객도 있나?”란 물음에 “이영자가 두 번 와선 ‘난 한 번도 안했는데 두 번씩이나 하면 어떻게 하나. 오기는 와도 이건 경우가 아니다’라고 하더라”고 답하는 것으로 큰 웃음을 자아냈다.

조혜련은 “우린 상견계로 따로 했다”면서 “남편 부모님께 내가 가서 인사하고 남편이 우리 부모님께 와서 인사를 했다. 양가가 처음 만난 게 결혼식 때였다”고 고백했다.

이는 아이들에 대한 배려. 조혜련은 “두 번째 결혼이 난 지금 좋다”고 덧붙이는 것으로 거듭 만족감을 전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