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시고르 경양식’ 사장 최지우→셰프 차인표... 프렌치 레스토랑 오픈

기사입력 2021.10.25 9:57 PM
첫방 ‘시고르 경양식’ 사장 최지우→셰프 차인표... 프렌치 레스토랑 오픈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최지우에서 이수혁까지, 스타들이 한데 모인 ‘시고르 경양식’의 문이 열렸다.

25일 첫 방송된 JTBC ‘시고르 경양식’에선 최지우 차인표 이장우 이수혁 조세호의 레스토랑 운영기가 공개됐다.

정식 영업에 앞서 직원들이 한 자리에 모인 가운데 최지우는 “어색함을 없애보고자 자리를 마련했다. 편하게 자연스럽게 얘기해주길 바란다”면서 분위기를 주도했다.

시고르 경양식은 팝업 레스토랑으로 최지우가 사장으로 분해 운영 전반을 지휘할 예정.

이어 맏형 차인표가 메인셰프로 시고르 경양식의 주방을 책임지게 된 가운데 요리에 관심이 많다는 이장우가 보조셰프로 함께하게 됐다.

홀을 책임지는 건 최지우와 이수혁의 몫. 최지우는 홀과 주방을 오가게 된 조세호에 “일단 보류”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조세호는 올 라운더 플레이어를 자처했으나 이번에도 최지우는 “깍두기 이런 거 말하는 건가?”라고 묻는 것으로 큰 웃음을 자아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시고르 경양식’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