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판정단, 배철수에게 호되게 혼난 사연?

기사입력 2021.11.27 2:21 PM
'복면가왕' 판정단, 배철수에게 호되게 혼난 사연?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배철수가 인정한 복면가수가 등장하며 판정단의 궁금증을 유발할 예정이다. 

28일 저녁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무서운 기세의 3연승 가왕, ‘곰발바닥’에게 도전하는 8인의 듀엣 무대가 공개된다.

내일, ‘국민 DJ’ 배철수가 ‘복면가왕’에 깜짝 등장한다. 그는 한 복면가수와의 남다른 친분 때문에 흔쾌히 전화 연결에 응하게 되었다고. 배철수는 짧은 통화 중에도 특유의 시니컬함이 돋보이는 유쾌한 입담과 재치를 선보이며 판정단석을 휘어잡는다는 후문. 

특히 김구라가 자기소개를 부탁하자, 그는 “다짜고짜 전화해서 본인 소개를 하라고 하냐!”라며 핀잔을 주는 등 호락호락하지 않은 모습으로 판정단을 쥐락펴락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한다. 또한 김구라가 “배철수 선배님은 웬만한 친분이 아니라면 움직이지 않는 분”이라며 복면가수와의 인연에 대해 묻자 배철수는 “알고 지낸 지 오래된 친구다. 산전수전을 다 겪은 실력자!”라며 복면가수를 향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낸다는데. 대한민국 최고의 DJ 배철수가 인정한 복면가수의 정체는 과연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대통령이 인정(?)한 실력자의 등장에 판정단석이 술렁인다. 한 복면가수의 특급 힌트로 대통령이 선물한 물건이 공개돼 판정단들의 입을 다물지 못하게 한다고. 판정단 박성호는 “빳빳하게 보관되어 있는 걸로 봐서 평상시 귀하게 보관한 것 같다”라며 날카로운 추리를 선보이지만, 판정단들은 여전히 오리무중인 복면가수의 정체에 어려움을 호소하고, 이에 MC 김성주가 추가 힌트까지 공개하며 판정단석의 추리에 힘을 보탠다는 후문. 

과연, 복면가수는 어떤 물건으로 판정단들의 눈을 휘둥그레하게 했으며, 또 베일에 싸인 복면가수의 국보급 무대는 어떤 모습일지 기대감이 모아진다.

장기가왕을 노리는 3연승 가왕 ‘곰발바닥’과 이에 맞서는 실력파 복면가수들의 무대는 내일 저녁 6시 5분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