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니제이, 효린 울린 한마디?

기사입력 2022.01.11 8:59 AM
허니제이, 효린 울린 한마디?

[TV리포트=이윤희 기자] 아티스트 효린이 댄서 허니제이(Honey J)와 남다른 찐친 케미를 선보였다.

10일 효린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허니제이와 함께한 신곡 ‘Layin’ Low’(레인 로우) 뮤직비디오 리액션 영상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효린과 허니제이의 진한 우정이 드러나는 것은 물론, 함께 신곡 챌린지를 준비하는 모습까지 오픈돼 두 사람이 보여줄 ‘Layin’ Low’에 기대가 모이고 있다.

허니제이는 ‘Layin’ Low’ 뮤직비디오를 보는 내내 꿀 떨어지는 표정을 내비치는가 하면, “댄서보다 잘하는데?”, “맵다 매워, 으른 됐다”라며 감탄을 연발해 과연 퍼포먼스 퀸의 매운맛은 어떨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허니제이는 과거 효린의 모습을 회상, “예전에 안무마다 어떻게 하는 거냐며 힘들어했던 효린이가 처음 ‘Layin’ Low’ 안무를 보내줬을 때 감동했다”라며 “계속 노력하고 발전하려는 그 과정이 느껴졌다”라며 전해 훈훈함을 드러냈다.

특히 효린은 ‘그동안 노력한 게 보인다, 효린아 정말 최고야. 노력하는 모습에 나도 자극받아, 같이 열심히 할게’라는 허니제이의 문자를 공개, “‘효린아 너 진짜 고생했다’라는 말을 최근에 들은 적이 없는데 언니한테 그 말을 듣고 너무 뭉클했다”라며 전해 팬들의 눈물샘 또한 자극했다.

또한, 효린은 문자 전문을 10일 공식 SNS 채널에 공개해 서로의 돈독함을 다시 한번 보여줬다. 허니제이는 해당 글에 “우리 효린이 늘 응원해”라며 또 한 번 애정을 드러냈고, 댄서 효진초이도 “역시 우리 꿀선배님”이라며 허니제이의 진심 어린 메시지에 감동받은 모습을 보였다.

11일 깊은 우정을 보여준 효린과 허니제이의 ‘Layin’ Low’ 챌린지가 공개되는 가운데, 효린은 같은 날 오후 8시 30분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3’(이하 ‘연애의 참견’)에 출연한다.

평소 ‘연애의 참견’ 애청자인 효린은 출연 요청을 흔쾌히 수락, 공감력 높은 모습과 폭풍 리액션, 그리고 확고한 연애 주관으로 시청자들에게 화끈한 사이다를 선사할 예정이다.

아티스트로서 끝없는 도전으로 자신만의 장르를 구축해나가고 있는 효린의 신곡 ‘Layin’ Low’는 1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되며, 효린은 KBS2 ‘불후의 명곡’, 왓챠 음악예능 ‘더블 트러블’ 등 다양한 방송 활동을 이어간다.

이윤희 기자 yuni@tvreport.co.kr / 사진=효린 유튜브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