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성우, 넷플릭스 '종말의 바보' 합류

기사입력 2022.01.13 4:49 PM
전성우, 넷플릭스 '종말의 바보' 합류

[TV리포트=전동선 기자] 넷플릭스는 김진민 감독의 신작 ‘종말의 바보’ 제작을 확정하고 안은진, 유아인, 전성우, 김윤혜를 캐스팅했다고 13일 밝혔다.

‘종말의 바보’는 지구와 소행성 충돌까지 200일, 눈앞에 예고된 종말을 앞두고 혼란에 빠진 세상과 남은 시간을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전성우는 극중 소행성 사태가 발표된 후 사라진 주임신부를 대신해 하루아침에 보좌신부가 되어 각종 소문에 마음을 다잡고 신도들을 보살피는 우성재 역을 맡았다.

뮤지컬, 연극 무대에서 탄탄하고 안정적인 연기력 다져온 것은 물론 드라마 ‘오! 삼광빌라’, ’검사내전’ 영화 ‘교섭’, ‘하늘피리’, ‘더 테이블’까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맹 활약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종말의 바보’ 캐스팅을 통해 전 세계 팬들과 만남과 동시에 신선하고 색다른 매력을 아낌없이 보여줄 예정이다.

한편, ‘종말의 바보’는 ‘인간수업’, ‘마이 네임’의 김진민 감독과 ‘밀회’의 정성주 작가의 만남으로 전성우와 더불어 안은진, 유아인, 김윤혜 배우의 신선한 캐스팅 소식까지 전해지며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전동선 기자 dsjeon@tvreport.co.kr / 사진=높은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