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과 영상 공개하면서 활동 중단 선언한 유튜버 프리지아

기사입력 2022.01.25 11:48 AM
사과 영상 공개하면서 활동 중단 선언한 유튜버 프리지아

유튜브 'free지아' 채널

프리지아가 사과 영상을 유튜브에 공개하면서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25일 프리지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송지아입니다’ 영상을 게재했다.

그녀는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가품 사용에 대해 인정하며 모든 것을 제 잘못임을 인정한다. 유튜브를 하고 있는 사람으로서 모든 행동을 신중하고 조심했어야 했는데 브랜드의 가치를 훼손시켰다”고 전했다.

앞서 프리지아는 유튜브와 방송 출연 당시 가품을 착용한 사실이 드러났다.

그녀는 착용한 가품을 명품인 것처럼 행동했으며 개인 브랜드 런칭을 목표로 하고 있었기에 배신감을 느낀 팬들에게 큰 비난을 받았다.

이에 프리지아는 “처음엔 너무 예뻐서 구매했고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았던 것 같고 제가 정신을 차리지 못하고 그것에 점점 더 빠졌다. 지금 너무 후회하고 있고 과거의 저를 생각하면 한심하다고 생각이 든다. 사랑해주실 때 내면을 다지고 돌아봐야 했는데 보여지는 송지아에 집중했던 것 같다”고 터놓았다.

그러면서 “모든 것은 제 잘못이니 가족들에 대한 비난은 그만해 주셨으면 좋겠다. 죄송하다”고 말하면서 “제가 유튜브를 시작한 초반부터 팬들에 대한 마음은 진심이었다. 그것마저 가짜가 되어버려 상처 준 것 같다. 제가 운영하는 채널은 모두 비공개로 돌리고 반성하고 또 반성하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다”는 말을 남겼다.

현재 프리지아 유튜브 채널에는 모든 영상이 내려간 상태다.

조영민 기자 fkdlxms@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