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석규X김서형,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서 부부 호흡 [공식]

기사입력 2022.03.25 9:22 AM
한석규X김서형,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서 부부 호흡 [공식]

[TV리포트=박설이 기자]한석규와 김서형이 드라마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에서 부부 호흡을 맞춘다.

왓챠는 25일, 새롭게 선보일 오리지널 드라마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에 배우 김서형이 합류했다고 밝혔다. 앞서 한석규의 캐스팅이 확정돼 두 배우의 만남이 성사됐다.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는 이혼 후 대장암 선고를 받은 아내를 위해 밥상을 차리는 남편의 부엌 일기를 그린 휴먼 드라마. 강창래 작가 실화 바탕의 동명 도서를 원작으로 한 이 드라마는 암 투병 중인 아내를 위해 밥상을 차리면서 기록한 작가의 슬프고도 아름다운 이야기를 담고 있다.

JTBC 'SKY 캐슬', tvN '마인', '악녀', '여고괴담 여섯번째 이야기 : 모교'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약해 온 배우 김서형은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 통해 믿고 보는 배우 한석규와 부부로 호흡을 맞추게 된다. 매 작품마다 독보적인 아우라를 뽐내 온 배우 김서형은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에서 출판사 대표이자 말기 암을 선고 받고 삶의 끝자락을 준비하는 환자 ‘다정’ 역을 맡아 그녀를 위해 요리하는 남편 역의 한석규와 자연스러운 연기 호흡을 선보인다.

한편, 배우 한석규에 이어 김서형의 캐스팅을 확정한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의 각본과 연출은 주식판의 이야기를 흥미롭게 그려낸 '작전', 독특한 소재를 따뜻한 감성으로 담아낸 '로봇, 소리' 등을 선인 이호재 감독이 맡았다.

한석규와 김서형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왓챠 오리지널 드라마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는 연내 공개된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사진=클로버컴퍼니, 키이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