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빌리 츠키 "사쿠라=신, 日서 모르는 사람 없다"

기사입력 2022.05.14 9:38 PM
'아는형님' 빌리 츠키 "사쿠라=신, 日서 모르는 사람 없다"

[TV리포트=김은정 기자] 츠키가 사쿠라의 인기에 대해 이야기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르세라핌 김채원-사쿠라, 빌리 문수아-츠키, 셀럽파이브 김신영이 출연했다.

이날 직캠 여신으로 떠오른 츠키는 같은 일본 출신의 사쿠라를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데뷔 전부터 사쿠라의 팬이라고 밝힌 츠키는 "한국에서 활동하는 일본 선배고 너무 예쁘다. 완벽한 신"이라고 자신의 마음을 표현했다.

방송을 통해 처음 사쿠라를 만났다는 츠키는 "드디어 만났는데 눈을 못 마주치겠다"며 찐 팬심을 드러냈고, 일본 내 사쿠라 인기에 대해 "모르는 사람이 없다"고 말했다. 

사쿠라는 아이즈원 활동 당시 방송으로 만나 한국 친구 1호가 된 강호동에게 "너 나랑 친구하기로 했는데 연락이 없더라. 나는 보고 싶었는데 호동이는 나를 안 보고 싶었냐"며 섭섭함을 드러냈다.

이에 강호동은 "연락을 어디로 해야하냐"며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고, 민경훈은 "문자하는 법을 아직 배우지 못했을 수도 있다"고 감싸 웃음을 자아냈다.

강호동은 "사쿠라의 말의 힘이 대단하다. 일반적인 말을 해도 명언처럼 들린다"고 극찬했고, 사쿠라는 "오래 눈을 감으면 잠이 든다" 등의 허무한 명언으로 배꼽을 쥐게 했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방송화면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