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는 훌륭하다’ 강형욱, 개물림 사고 당했다.. 훈련 종료 후에야 병원 찾아

기사입력 2022.05.23 11:48 PM
‘개는 훌륭하다’ 강형욱, 개물림 사고 당했다.. 훈련 종료 후에야 병원 찾아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개통령’ 강형욱이 시바견 훈련 중 개물림 사고를 당했다.

23일 방송된 2TV ‘개는 훌륭하다’가 방송됐다. 이날의 고민견 라오는 시바견으로 잦은 입질과 공격성에도 이렇다 할 통제를 받아본 적이 없다고.

이에 강형욱 훈련사는 목줄과 의자를 이용해 라오를 압박하곤 보호자에게 “정신 차려야 한다. 어릴 때부터 너무 하고 싶은 것만 하게끔 두면 안 됐다”라고 쓴 소리를 했다.

이어 목줄로 라오를 통제하는 방법을 전수하는 과정에서 강하게 저항하는 라오를 보며 “이러다 자기 이빨이 부러질 수 있다. 그건 보호자님이 감당해야 한다. 불편하면 자기 입술을 찢기도 하는 애다. 목줄을 뜯으려고 자기 입술을 뜯는 거다”라고 말하곤 “감당할 건가, 안 할 건가? 안하면 그만 두겠다”라고 물었다.

보호자가 “아니다, 하겠다”라고 단호하게 답한 뒤에야 강 훈련사는 라오와의 대치를 이어갔다.

그런데 휴식 후 회복 상태를 체크하던 강 훈련사가 라오에게 물려 팔을 다쳤다. 물려도 물러서지 않는 모습을 보이기 위해 일부러 팔을 내줬던 것.

이런 상황에도 셀프 처치 후 다시금 보호 장갑을 낀 강 훈련사는 다시 훈련을 재개했다. 강 훈련사는 촬영을 마친 뒤에야 병원을 찾는 것으로 프로정신을 보였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개는 훌륭하다’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