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야구’ 이승엽, 번트 실패에 한숨... 정근우, 적시타로 만회

기사입력 2022.06.27 11:36 PM
‘최강야구’ 이승엽, 번트 실패에 한숨... 정근우, 적시타로 만회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최강야구’ 정근우가 적시타를 터뜨리며 클래스를 증명했다.

27일 방송된 JTBC ‘최강야구’에선 충암고 대 몬스터즈의 1차전이 펼쳐졌다.

몬스터즈가 4대 3으로 앞선 4회말, 선두타자 이홍구가 안타를 터뜨렸다. 이에 이승엽 감독은 번트를 지시했고, 해설 김선우는 “이번 번트는 무조건 성공해야 한다. 타구가 짧으면 이홍구까지 아웃 될 수 있다”면서 번트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러나 류현인의 번트 실패로 주자 이홍구가 아웃되면서 아웃카운트가 적립됐다. 이에 이승엽은 머리를 감싸 쥐었다.

다행히 이택근에 이어 정근우가 적시타를 터뜨리면서 경기는 5대 3으로 벌어졌다.

그러나 이번 4회 말은 주루 플레이 중 런다운에 걸린 이택근과 박용택의 땅볼로 더 이상의 득점 없이 종료됐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최강야구’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