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산' 김한민 감독 "이순신 3부작, 도전이고 영광된 일"

기사입력 2022.06.28 9:03 AM
'한산' 김한민 감독 "이순신 3부작, 도전이고 영광된 일"

[TV리포트=박설이 기자]영화 '한산: 용의 출현'의 김한민 감독이 관객을 향한 메시지를 전했다. 

영화 '한산: 용의 출현'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으로, '명량'에 이어 '한산: 용의 출현'을 통해 이순신 3부작 프로젝트의 두 번째 작품으로 찾아온 김한민 감독이 관객에게 친필 편지를 적었다.

김한민 감독은 이순신 3부작 프로젝트를 준비하며 한산해전에서 '지장(智將:지혜로운 장수)', 명량해전에서 '용장(庸將:용렬한 장수)', 노량해전에서 '현장(賢將:현명한 장수)'의 이순신을 그리고 싶었다고 밝혔다.

김한민 감독은 "감독으로서 세 명의 각기 다른 이순신을 그려내는 것은 큰 도전이었고 또한 영광된 일이다"라면서, 이순신 장군을 조명하는 시리즈를 다루는 것에 대한 소회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코로나 상황에서 '한산: 용의 출현'과 '노량: 죽음의 바다' 두 작품의 촬영을 잘 마치게 돼 다행스럽고 벅차다고 밝힌 김한민 감독은 "'한산: 용의 출현'이 관객 분들에게 큰 힘과 용기를 선사하는 그런 작품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가져본다"고 전했다.

김한민 감독과 '명량' 오리지널 제작진 뭉친 '한산: 용의 출현'은 7월 27일 개봉 예정이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