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god 박준형 "장혁, 26년 전 처음 만나…촌스러웠다"

기사입력 2022.07.02 11:30 PM
'전참시' god 박준형 "장혁, 26년 전 처음 만나…촌스러웠다"

[TV리포트=김은정 기자] 장혁과 박준형이 절친 케미를 뽐냈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배우 장혁, god 박준형이 출연했다.

이날 장혁은 미국에서 동시 개봉하는 영화 '더 킬러: 죽어도 되는 아이'에 대해 이야기했다. 직접 영화를 기획했다고 밝힌 그는 "대역 없이 액션을 다 소화했다"고 밝혀 놀라게 했다.

이에 절친 박준형은 "원래 노력파다, 모든 걸 열심히 한다"고 극찬했다. 박준형은 "26년 전 한국 와서 처음 만난 연예인이 장혁"이었다며 "그때는 연예인이 아니었지만, 첫 인상은 촌스러웠다. 내 힙합 바지, 계상이 입던 셔츠 등을 입었다"고 회상했다.

"지금 멋있는데"라며 과거를 폭로하는 박준형을 보며 장혁은 "이형 누가 데리고 왔냐"고 불편한 심기를 드러내 폭소케 했다. '언년이'로 분한 홍현희는 "무슨 소리냐. 장혁 씨는 god '어머님께'부터 멋있었다"고 팬심을 드러내며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한편 사회 초년생인 장혁의 매니저는 "장혁이 15년간 복싱을 해왔다. 하나에 꽂히면 하나만 한다. 이런 배우 처음본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방송화면캡처